2024.07.15 (월)

  • 맑음동두천 29.8℃
  • 흐림강릉 22.5℃
  • 구름조금서울 29.9℃
  • 구름조금대전 29.3℃
  • 흐림대구 25.1℃
  • 흐림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9.3℃
  • 흐림제주 27.9℃
  • 맑음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출사표! 파리에서 올림픽 재도약 노리는 한국탁구 대표팀

대한탁구협회 올림픽 대표팀 미디어데이

 

 

미래인증건강신문 기자 | 대한탁구협회가 25일 진천선수촌 오륜관에서 미디어데이를 열고 7월 말 파리올림픽을 준비하는 국가대표 선수단의 현재를 전했다. 나이지리아에서 열린 WTT 컨텐더 라고스 대회 귀국 일정으로 함께하지 못한 임종훈-신유빈 혼합복식 페어를 제외한 남녀 대표선수단이 참가해 각 미디어와 인터뷰를 진행하고, 훈련 모습을 공개했다. 

 

한국탁구는 지난 2016년 리우와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 메달을 획득하지 못했다. 여자탁구의 경우는 2012년 런던올림픽을 포함해서 3회 연속 노메달이다. 올림픽 대표종목으로서의 재도약을 꿈꾸는 남녀대표팀의 각오는 비장할 수밖에 없다. 현장에서의 인터뷰 내용을 가능한 선에서 전문 그대로 요약했다. 

 

7월 27일 개막하는 파리올림픽 탁구경기는 남녀 단체전과 남녀 개인단식, 혼합복식 등 5개 종목이 치러진다. 내심 전 종목 메달에 도전 중인 남녀대표팀은 이 달 말까지 진천에서 합숙훈련을 진행한 뒤 내 달 초에는 태국에서 열리는 WTT 스타 컨텐더 방콕 2024에 출전한다. 이후 귀국해 다시 강화훈련을 마친 뒤 20일 파리 현지로 출국할 예정이다. 

 

[출처=대한탁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