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구름조금동두천 28.9℃
  • 구름많음강릉 25.3℃
  • 연무서울 29.5℃
  • 구름조금대전 29.5℃
  • 박무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7.3℃
  • 구름많음광주 28.1℃
  • 흐림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8.0℃
  • 흐림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7.3℃
  • 맑음보은 27.8℃
  • 구름조금금산 26.7℃
  • 흐림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7.9℃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강화군, '강화함상공원' 오는 14일 임시 개장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오는 14일부터 퇴역 함정을 활용한 '강화함상공원'을 임시 개장한다. 강화함상공원은 내가면 외포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임시 개장 기간 무료로 운영한다. 강화군은 1985년 취역이래 34년간 우리 바다를 지켜오다 2019년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퇴역 함정 '마산함'을 해군본부로부터 무상 대여해, 지난해 12월 함정 해상 거치를 완료하고, 올해 함정 내부 전시 및 안전시설 개선 공사를 진행했다.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오는 14일부터 퇴역 함정을 활용한 '강화함상공원'을 임시 개장한다.

 

강화함상공원은 내가면 외포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임시 개장 기간 무료로 운영한다.

 

강화군은 1985년 취역이래 34년간 우리 바다를 지켜오다 2019년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퇴역 함정 '마산함'을 해군본부로부터 무상 대여해, 지난해 12월 함정 해상 거치를 완료하고, 올해 함정 내부 전시 및 안전시설 개선 공사를 진행했다.

 

마산함은 1960톤급 한국형 호위함(길이 102m, 높이 27.8m, 폭 11.5m)으로 1984년 10월 진수돼, 1985년 7월 취역한 함정이다. 국산 호위함 최초로 태평양을 횡단했으며, 림팩(RIMPAC) 훈련에도 참여했다. 해군 최우수 포술함으로 선정돼 대통령 부대표창을 받는 등 맹활약하다 2019년 퇴역했다.

 

'강화함상공원'은 마산함을 최대한 원형 그대로 보존하는 방식으로 재생해, 시민들이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운 군함에서 해군의 생활과 각종 전투 장비를 간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군함 내부 공간에는 함장실, 조타실, 전투정보실, 통신 센터, 76㎜ 상비 탄약고 등을 재현했고, 전함 외부공간에는 76㎜ 함포 2문, 30㎜ 함포 4문, 하푼 미사일, 청상어 어뢰, 미스트랄 발사대 등을 전시해 군함의 위용을 생생히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강화 함상공원은 ▲동절기(11월∼2월)에는 10시∼17시 ▲하절기(3월∼10월)에는 10시∼18시까지 운영하며, 매주 월요일과 1월 1일, 설날, 추석 당일은 휴관한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강화함상공원은 우리 해양을 수호했던 퇴역 함정을 최대한 원형 그대로 보존해 조성한 호국·안보 체험공간으로 함정과 해군생 활에 대해 특별한 추억을 쌓기 바란다"고 말했다.

 

강화군은 외포 권역에 강화함상공원, 종합어시장, 어촌뉴딜300, 석모해상케이블카(민자) 등 대규모 사업이 집중 추진됨에 따라 관광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편집자주 :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끝)

 

출처 : 인천강화군청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