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6℃
  • 구름조금강릉 33.4℃
  • 구름많음서울 28.7℃
  • 맑음대전 33.3℃
  • 구름많음대구 33.2℃
  • 소나기울산 25.3℃
  • 맑음광주 32.6℃
  • 구름많음부산 26.0℃
  • 맑음고창 29.2℃
  • 맑음제주 25.4℃
  • 흐림강화 22.7℃
  • 맑음보은 31.9℃
  • 맑음금산 32.7℃
  • 구름조금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31.6℃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인천공항, 국제공항협의회(ACI) 공중보건안전인증(PHSR) 신규 취득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이학재)는 국제공항협의회(Airports Council International ;ACI)의 '공중보건안전인증(Public Health&Safety Readiness Accreditation)'을 신규 취득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인증제도의 평가항목은 ▲공중보건 및 안전보장 조치 ▲의사소통 및 위생소독 ▲비즈니스 연속성 관리 계획 ▲조정 ▲탄력성 개발 ▲기술, 장비 및 재료 ▲지속적인 개선 ▲직원 배치 및 재배치 등 총 8개 분야 56개 세부항목으로 구성돼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이학재)는 국제공항협의회(Airports Council International ;ACI)의 '공중보건안전인증(Public Health&Safety Readiness Accreditation)'을 신규 취득했다고 30일 밝혔다.

 

ACI의 공중보건안전인증(PHSR)은 공항의 지속가능한 방역능력 함양을 지원하기 위해 코로나19 팬데믹 기간에 운영됐던 공항방역인증(AHA) 제도를 전면 개편해 올해 신규 도입한 인증제도로, 인증 유효기간은 3년이다.

 

기존의 공항방역인증(AHA)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공항 운영자가 공항에 적용한 방역조치의 적절성을 위주로 평가하는 반면, 신규 프로그램인 공중보건안전인증(PHSR)은 향후 발생 가능한 신종 감염병에 대한 공항의 대비 수준 검증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인천공항은 코로나19 팬데믹 기간인 지난 2020년 아·태 공항 중 최초로 ACI 공항방역인증을 취득한 후 3년 연속 재인증을 획득하며 세계적인 방역수준을 인정받은 바 있으며, 이번 평가를 통해 미래에 급작스럽게 발생 가능한 방역 이벤트에 대한 준비 수준과 대응체계의 적절성도 인정받게 됐다.

 

이번 인증제도의 평가항목은 ▲공중보건 및 안전보장 조치 ▲의사소통 및 위생소독 ▲비즈니스 연속성 관리 계획 ▲조정 ▲탄력성 개발 ▲기술, 장비 및 재료 ▲지속적인 개선 ▲직원 배치 및 재배치 등 총 8개 분야 56개 세부항목으로 구성돼 있다.

 

세부 평가단계에서는 공항의 각 분야별 조치사항, 대응계획 및 체계, 관련 기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예측 불가능한 감염병 발생 상황에서 감염병 확산을 효율적으로 방지하고 공항운영을 지속하기 위한 능력을 보유했는지 검증한다.

 

이 과정에서 인천공항은 연속성 관리계획 수립 및 개선활동, 위험성 평가 등 항목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았으며, 평가관으로부터 신종 감염병 대응체계의 우수 사례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은 "코로나19 위기 대응 과정에서 축적한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신종 감염병에도 대응 가능한 상시 대응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여객분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공항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편집자주 :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끝)

 

출처 : 인천국제공항공사 보도자료